• 유리구두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2년, 4개월 전

    겨울날,
    소중한 추억 만들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곧 어느 공연장에서 다시 뵐 수 있길 바라면서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