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3주, 6일 전

    공연장 가는길에 루시드어학원을 봤습니다. 루시드 학원이라니! ㅎㅎㅎ혼자 웃었습니다. 이동네 산다면 저 학원에 아이를 꼭 보내고 싶다고 생각했습니다. ㅎㅎㅎ^^

    철쭉홀 앞에 서니 부산이었나 대구였나…폴님 언젠가 공연했던 어딘가가 떠올랐어요.
    산성토양을 좋아하는 철쭉! 홀 이라니…정말 여기 오길 잘 한것 같아. 라고 생각했습니다.

    정신줄 놓고 살고 있다가 급하게 공연장 갔거든요.

    폴!
    그렇게 많은 노래 불러 주셔서 너무 감사했습니다!
    앵콜곡에도 나와주셔서 깜짝 놀랐습니다. 예상하지 못한 선물이었어요.

    집으로 돌아가는 길.
    혼자 생각했습니다.
    39.…[자세히보기]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1개월 전

    태풍에 귤나무도 두두 스튜디오도 작년에 새로 만드셨던 대문도 걱정 했습니다.

    추석은 어찌 보내셨는지…

    몇년째 저의 냉장고에 계신 풀님을 소개 해 드립니다. 한 6살쯤? 되신 폴님 입니다.

    “인사드려라~~! 느그 아빠다!”
    썰렁하지만 농담 해봅니다.

    폴님 항상 응원합니다!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1개월, 2주 전

    자랑하러 왔어요! 폴!
    서울에도 이렇게 멋진 무지개를 볼 수 있어요! 그것도 엄청 큰!
    왜 이런거 보면 폴님 생각나는지…몰겠습니다만.

    어제 저녁 하늘입니다.

    • 닉네임님^^
      저도 지난 주말 어여쁜 무지개를 보았어요.
      저 또한 폴님 먼저 떠오른ㅋㅋ저도 올려볼까요ㅋ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2개월 전

    ‘오, 사랑’을 듣는 순간 눈물이 핑 돌았습니다. 아무말도 할 수 없었습니다.
    지루하고 힘든 시간들 잠시 잊고 폴님 노래에 기댔습니다.
    늦은밤 함께해주신 호규님, 진아씨도 너무 반가웠어요.
    공개방송 알려주신 물고님도 참 고맙습니다.

    • Han. replied 2개월 전

      오. 어땠는지 궁금했는데, 좋은 시간 보내신 것 같아서 저도 기분이 좋네요! 또 어디선가 폴님 소식을 발견하면 바로바로 공유하겠습니다~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2개월, 1주 전

    ‘당신은 빛나고 있어요’ 책을 펼쳐보니 참 많은 생각을 하게 됩니다. 나도 정말 빛나고 있을까… 왠지 아닐꺼 같다는 생각에 쓸쓸해 졌습니다. 금요일 밤에 폴님 노래나 들으러 가야겠어요. 그럼 좀 환하게 웃을 수도 있을것 같아.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3개월, 3주 전

    가끔 인스타그램 들어가서 소식 잘 보고 있어요. 벌써 노래5번까지 지으셨다니… 너무 기대가 됩니다.
    폴님 잘 지내시죠? 인스타그램 계정이 없는 관계로 물고기 마음에 와서 글 남깁니다.
    삼나무 숲도 아기레몬도 도대체 어떻게 폴의 음악에 담겨질까…참 궁금합니다.
    항상 제가 있는 이 자리에서 응원 할게요.

    한가지더…..ㅎㅎㅎㅎㅎㅎㅎㅎㅎ
    한 5개월만 기다리면 폴 공연 갈 수 있어요. 그 생각만하면 말 할 수 없이 참 기쁩니다.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5개월 전

    폴! 어제 여행 감사했습니다.

    공연 참 많이 기다렸고, 온갖 촉수를 곤두세워 마음에 눈에 머리에 담으려고 했던것 같습니다.
    폴…손………… 괜…. 찮으시죠?????
    안테나 공연때 보고 그리 빨리 기타 치시는 걸 본 적 없어서요… 아…폴님 기타도 폴님 손도 걱정이 되더라요. (루시드폴=속주 기타리스트=짱 멋있음^^)

    이상하게 이번 서제페 공연에서는 노래 한곡 한곡 시작 할때마다 기도를 드렸습니다.

    멋있어요~! 외쳐주신분께 감사를 전하고 싶습니다. 저도 외치고 싶었는데 용기가 없었거든요.

    폴님 항상 응원 할게요.
    그리고 어떤 형태일지는 잘 모르지만 새 앨범도 공연도 많이 기다릴게요.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5개월, 2주 전

    ebs를 보고 있으면 요즘은 정말 다양하게 로고송 ‘좋아’가 편곡 되어서 나옵니다. 그때마다 기분이 참 좋습니다. 아…그래도 원곡이 가장 좋습니다.^^

    내가 즐겨 틀어 놓는 tv에서 가장 사랑하는 뮤지션의 노래가 나온다니 참 근사하고 감사하고 기분좋고 멋진 일 입니다.
    우연히! 예상치 못한 순간에! 나의 의지와 상관 없이! 흘러 나올때마다 항상! 언제나 너무너무 기분이 좋아집니다.

    내일쯤엔 서재페 티켓이 도착 할 것 같던데, 냉장고 앞에 붙여두고 티켓의 구석구석을 감상 하며 하루하루 기다릴게요.
    셋리스트는 어찌 될까 무지 궁금하고요…’모르폴린’하면 몰핀? 돌핀? 세정제? 뭐 이런거 밖에…[자세히보기]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6개월 전

    폴님!
    어제 너무 반가웠어요!!!
    방청신청은 했었지만 왠지 안 될것 같다고 생각 했었어요. 역시나 연락 따위는 오질 않아서 ㅋㅋㅋ 노트북에 헤드폰 바리바리 챙겨서 카페로 가서 방송 봤어요. 헤드폰 마다 음색도 조금씩 다르고 주변 상황에 따라 조금씩 달라서요. 내가 들을 수 있는 최적의 소리로 듣고 싶어서…. 앰프도 갖고 가려다가 짐이 무거워 질 것 같아 그러지는 않았습니다.
    근데 카카오톡 샵탭이 뭔 질 몰라 한참을 고생했네요.
    집콘이라지만 저의 집엔 집중하여 공연을 볼 상황이 아닌지라 카페를 갔어요.

    폴의 공연을 본게 언제 였더라…..
    폴의 공연없이 지낸 그 시간들이 무…[자세히보기]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6개월, 3주 전

    \’손으로 말해요\’가 도착해서 기쁜 마음에 택배를 띁어 겉표지를 보고 깜…..놀……………

    폴님 왜…에 …. 책에 들어 가셨어요?
    책을 읽는 내내 마구 웃었습니다.

    등장인물 아빠 얼굴= 루시드 폴 얼굴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7개월, 1주 전

    똑똑…
    생일 인사 하러 들렀습니다.
    오늘 조윤석님^^ 생일 축하드려요!
    세상엔 수많은 소리가 있고 노래가 있지만 저는 폴님이 만든 노래와 루시드 폴의 소리를 가장 편하게 듣습니다.
    함께 할 노래가 있고 그 노래를 만들어 주는 당신께 항상 감사합니다.

    폴님 노래따라 산책을 하다보면 편지가 쓰고 싶어집니다.
    감사합니다.
    오늘하루 사랑하는 가족들과 주위 모든 생명을 가진 친구들과 웃으며 보내시길 기도 합니다.
    축생일!!!!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9개월, 3주 전

    폴님과 폴님가족들께 , 물고기님들께 새해 인사 하러 왔습니다.
    새해 모두 건강하세요. 그리고 올 한해 웃 을 수 있는 일들과 여유가 많이 생기길 바래 봅니다.

    폴, 이번겨울엔 마트에서 제주레몬을 보았어요. 그 친구들을 보니 기분이 참 좋았습니다. 폴님 올해는 귤꽃도 많이 오고 레몬순도 무럭무럭 자라고 그랬으면 좋겠습니다. 말로 다 할 수 없는 마음들 폴님께 전해지길 바랍니다.

    올해는 아프지 마세요. 아내님도 보현이도 아프지 마세요!!!!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10개월 전

    메리 크리스마스!!! 폴님!!!
    내일이 크리스마스네요. 아기예수님이 세상에 우리를 위해 태어나신날.

    혹시 폴님이 서운해 할까봐…(루시드 폴 공연이 없는 연말을 물고기들이 너무 아무렇지 않게 잘지내면 서운해 할 수도 있겠다 싶어서ㅎㅎㅎ)라고 핑계를 대며…. 한 말씀 남깁니다.ㅎㅎㅎ
    폴의 공연이 없는 크리스마스는 왠지 너무 쓸쓸 합니다.

    그래서… 내가 쓸쓸할때 예쁜지만 왠지 쓸쓸한 시도 읽고 작고, 큰 노래도 들으며 위안을 삼습니다. 왠지 삼나무 숲에 가고 싶다고 생각했습니다.
    써 놓고 보니 아무말 대잔치 같네요:D

    티엔과 페이가 있는 2018년 달력은 떼지 않고 그대로 두기로 했습니다. 더 예쁜…[자세히보기]

    • 나만 몰랐을 뿐이지 폴님은 크리스 마스때 공연을 하셨던 거였군요. 며칠이 지난 다음에서야 알았다는…아깝다…….ㅠㅠㅠㅠㅠ다음부턴 좀 더 스마트한 물고기가 되어야 겠어요.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11개월, 2주 전

    휴…. 이제야 물고기 마음이 잘 뜨네요.^^;;;; 어제 왠일인지 집에서 물고기 마음이 안 떴거든요…

    어제 약 오전 11시50분 쯤…..ebs 에서 루시드 폴님 새 로고송 영상을 보았습니다요!! 순간 두마리(나와 작은 아이)의 미어캣이 되어 화면만 보았어요.!!!

    tv를 틀어 놓아야 할때 여러가지이유로 ebs를 틀어놓거든요.

    ebs 틀어 놓는 이유
    1. 루시드 폴 로고송이 정말 많이 나온다.
    2. 교육적으로 좋음.
    3. 가끔 작은 아이와 땐스를 할 수 있고 과 가창 연습을 할 수 있다.(배경음악은 루시드 폴 ebs 로고송)

    깜놀에 깜놀…..
    순간 완전 숨도 안쉬고 화면만…[자세히보기]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11개월, 3주 전

    작년 11월 4일 그 날.
    그 공연을 기억 합니다. 외롭고 쓸쓸했던 하지만 정말 따뜻한 목욕탕에서 지치고 추운 몸을 담그는 것 같은 공연 이었어요. 날짜까지 정확하게 기억하는건 책 첫 장에 적혀진 폴의 싸인이 있는 8집 때문입니다. 8집은 언제나 나의 책상 위에 있습니다.

    노래에서 가수의 목소리 음색은 사람으로 치자면 얼굴, 생김새 같다고 생각해 보았는데 저는 루시드 폴 의 음색을 참 좋아하는구나 싶습니다. 사람으로 치자면 루시드 폴 같이 생긴 사람을 좋아하는구나…뭐 이런 이상한 생각을 해봅니다.

    작년 이맘때 정말 여기저기 공연따라 여행했던 그날이 참 그립습니다.이렇게 소중한 기억을 주어서 참 고…[자세히보기]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1년, 1개월 전

    요즘은 귀뚜라미가 많이 우는데요. 이어폰을 끼고 8집을 들으며 밤길을 산책하면요…귀꾸라미 소리가 스믈스물 귓속으로 스며들어 옵니다. 그 소리가 원래 음원에 있던 소리인지 스며들어온 귀뚜라미 소리인지 모호해 집니다.
    8집 들을 수록 너무 좋네요!!!!!!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1년, 1개월 전

    안녕,을 처음 듣던 그 순간이 자꾸 생각난다 했더니 일년 전 이맘때 였군요.
    레이블 첫공 이었습니다.
    폴님, 그때도 지금도 항상 폴의 노래 함께 합니다.
    항상 응원합니다.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1년, 2개월 전

    점적호스가 있어서 친구들이 목마르진 않았겠죠? 하지만 햇빛이 너무 뜨거웠는데…잘 지내는지…
    귀뚜라미가 운단다. 조금만 더 힘 내.라고 전해 주세요.

    손은 좀 어떠신지. 요…

    뮤지션을 응원하는 방법을 마음으로 노래를 듣는것 말고는 잘 모르겠습니다.

    얼마전…dap라는걸 사서 다시 걸어다니면서 이어폰과 헤드폰으로 노래를 들 을 수 있게 되었어요.

    오랜만에 헤드폰을 꺼내들고 8집을 들으니, 노래가 너무 좋아서 그래서 나는 폴님에게 편지를 쓰고 싶어졌습니다.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1년, 3개월 전

    방금 하늘을 봤는데 Bitter sweet이 있는 앨범 표지같은 하늘이라 폴이 생각 났습니다.
    많이 걱정이 되었어요. 그래서 아프지 말고 어서 빨리 좋아지길기도 했습니다.

  • 닉네임님께서 쓰신 글입니다. 1년, 3개월 전

    폴. 잘지내시죠? 저는 잘 지내고 있어요. 무척 어려운 이유로 스마트폰 없이 투지폰으로 몇달째 살고 있습니다. 나름 좋네요.음악듣고 싶을때와 사진찍을때 빼고. Mp3 플레이어를 살까 생각중 이네요. 듣고싶은 노래를 마음으로 머리로 떠올리며 상상으로 듣는것도 나름 나쁘진 않지만요.

    어제는 소중한 멀리 떠나는 누군가에게 당신의 앨범을 선물했습니다.
    그곳에서 또 다른 의미로 당신이 산책 가이드가 되 줄 수 있을지도 모르겠다고 생각해서.

    폴… ebs에서 폴 목소리 무지 많이나와요. 중간중간에 나오는 이비에~에~스~ ^^그때마다 너무 반갑고 기쁘네요.

    다시만날때까지 건강하세요.
    8월의 셋리스트 무지 기대됩니다…[자세히보기]

  • 더 보기